블로썸

유로 지역 브리핑 #1

한국은행은 유로 지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약칭 코로나19)으로 전례 없는 경제충격을 받을 것이라고 평가했습니다. 아래는 한국은행 리포트 브리핑에 관한 내용입니다.

중앙은행에서 발행하는 리포트는 유의깊게 읽어야 합니다.

유로 지역에 전례없는 경제적 충격이 올 것

한국은행은 5월 17일에 발표한 해외경제 포커스에서 코로나19 감염 피해가 심각한 국가 상당수가 도소매, 항공·운송, 음식·숙박, 문화·예술 등 서비스업 비중이 높다면서 경제적 충격은 전례 없이 클 전망이라고 밝혔습니다.

유로 지역은 서비스업 취업자 비중이 70%를 웃돌 정도로 높아서 이동제한이나 휴업 및 휴교가 일자리 문제나 소비에 미치는 영향이 클 것으로 예상됩니다.

보고서에서는 코로나19 확산이 진정되더라도 소비심리 회복과 실제 소비 회복 사이에 시차가 있어 빠른 회복을 기대하기는 어렵다고 덧붙였습니다.

아래의 그래프는 유럽 코로나에 대한 구글 빅데이터 자료이고 분석에 유용하게 쓰일 수 있으므로 첨부했습니다.

유럽에서의 코로나 바이러스는 구글 자료에서 보듯이 소강 상태에 접어들었습니다.

남유럽 국가를 예의주시해야 할 것

보고서는 또 앞으로의 유럽 재정 상황을 낙관하기 어렵다고 평가했고 현재로서는 단기간에 채무불이행 사태가 발생할 가능성이 크지 않으나 일부 남유럽 국가는 부도 위험이 상대적으로 높다고 지적했습니다.

이어서 남유럽 국가는 정부부채 비율, 기초재정수지 적자 등이 상대적으로 취약하다며 코로나19에 대응하기 위한 재정지출은 확대될 것이며 이에 올해 남유럽의 정부부채 비율이 크게 상승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앞서 그리스, 아일랜드, 포르투갈, 스페인은 정부의 빚이 쌓인 상태에서 경기 부진에 대응하기 위해서 정부지출을 늘렸고 나빠진 재정건전성이 다시 실물경제를 억누르는 악순환을 경험했고 이에 2010년부터 2012년 사이 이들 국가에서 재정위기가 발생했습니다.

보고서에는 코로나19에 대규모 피해가 발생한 상황에서는 재원은 결국 재정에 크게 의존할 수밖에 없다면서 개별 국가는 물론 유로 지역 전체의 재정 여력이 경제회복의 관건이 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아래의 그래프는 유럽과 관련된 미래에셋 ETN(H) 자료이고 분석에 유용하게 쓰일 수 있으므로 첨부했습니다.

최근 1년의 미래에셋 유럽 대형주 ETN(H) 60분봉 차트입니다. 아래는 심층자료로 양옆으로 넘기실 수 있습니다.

01234567891011121314151617181920

앞서 봤듯이 남유럽 국가는 코로나19에 대응하기 위한 재정지출은 확대될 것이며 이에 올해 남유럽의 정부부채 비율이 크게 상승할 것이라고 밝혔다는 것을 주의깊게 눈여겨봐야 할 것입니다.

유로 지역 브리핑을 갈무리하면서 여러분의 안녕을 기원합니다.

'시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스페이스X 발사 성공  (0) 2020.05.31
한국은행 기준금리 인하  (0) 2020.05.28
위안화 환율 브리핑  (0) 2020.05.27
홍콩 보안법 정리  (0) 2020.05.25
코스피 지수 2000 돌파  (0) 2020.05.21
유로 지역 브리핑  (0) 2020.05.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