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썸

LG화학 전망 및 분석 #1

오늘은 LG화학이라는 기업의 정보에 대해서 심층적으로 알아보면서 주가 분석도 진행하겠습니다. 1947년 1월에 연암 구인회 창업주가 부산 대신동에 락희(Lucky)화학공업사를 창업해 부산 서구 서대신동 자택 마당에 마련한 공장에서 여성용 크림인 '럭키크림'(동동구리무)을 생산하여 생활용품 사업에 진출했습니다. 

1951년에서는 '깨지지 않는 화장품 뚜껑'을 만들기 위해 플라스틱 제조업에 진출한 뒤 1951년 부산 연지동에 공장을 세웠고 연지 공장에서 대한민국 최초로 국산 비누를 생산했고 1966년에서는 주식회사로 법인전환하고 1970년에서는 한국증권거래소에 상장했습니다. 1974년 상호명을 (주)럭키로 변경한 뒤부터는 1979년부터는 빨간색 네모에 흰색 'L' 자가 일그러진 로고를 쓰기 시작했으며 뒤이어 종합연구소를 세웠습니다.

1984년 공기업 한국종합화학으로부터 나주 에탄올 공장을 인수하고서는 1986년에 사우디아라비아와 합작해 유화공장을 세웠으며 1991년에 럭키소재와 럭키제약을 합병하고서는 조직개편을 단행해서 주요 사업부들을 '사업문화단위(CU)'로 묶어 개편했습니다. 

1995년에 현 사명으로 개칭했으며 2001년에는 기존 법인이 'LGCI'로 바뀌자 인적분할되었고, 생활건강CU를 'LG생활건강'으로 분사시켰습니다. 2006년과 2007년에 LG대산유화, LG석유화학을 각각 합병하고 2009년에는 건축자재사업부를 LG하우시스라는 독립 법인체로 분사했습니다. 2011년 LG폴리카보네이트까지 합병하고 2013년 행복누리를 세웠으며 2016년에 동부팜한농도 인수한 후 2017년에 LG생명과학을 합병했습니다.

LG화학의 연간 포괄손익계산서입니다. 매출액, 영업익, 순이익과 관련된 자료입니다.

LG화학의 분기별 포괄손익계산서입니다. 매출액, 영업익, 순이익과 관련된 자료입니다.

  • LG화학의 꾸준한 연구개발 투자가 LG화학 성공의 지름길

LG화학은 올해 국내 최초로 배터리 사업 매출 10조원 돌파에 이어서는 2024년에는 30조원 이상의 상당한 매출을 배터리 사업에서 올릴 것으로 예상된다고 작년 10월에 밝혔습니다.

국내 화학기업 중 유일하게 매년 매출액의 3~4%를 연구개발에 투자하는 LG화학의 지난해 연구개발 비용은 사상 처음으로 연 1조원을 넘어섰으며 LG화학은 이 중 30% 이상을 배터리 분야에 투자했으며 LG화학은 최근 5년간 배터리 부문 연구개발(R&D)에만 1조3000억원 이상을 투자했습니다.

이러한 과감한 투자를 통해 LG화학은 배터리 분야에서만 1만6685건의 특허와 수 많은 영업비밀을 확보하고 있고 LG화학은 1995년부터 리튬이온 배터리 연구를 본격적으로 시작해 1999년 국내 최초로 대규모 양산에 성공하고, 2009년에는 세계 최초로 GM의 전기차 볼트에 배터리를 공급했습니다.

LG화학은 전세계 배터리 메이커 중 유일한 화학기반의 회사이며 소재내재화를 통한 원가경쟁력과 함께 분리막의 표면을 세라믹 소재로 얇게 코팅해 안전성과 성능을 대폭 향상한 차별화되는 LG화학만의 특허받은 ‘안전성 강화 분리막’(SRS®) 기술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아울러 내부 공간활용을 높고 상당하게 극대화해 최고의 에너지 밀도를 구현할 수 있도록 하는 ‘라미네이션&스태킹’(Lamination & Stacking) 제조 기술, 차량 디자인에 맞춰 적용이 용이하며 안정성이 높고 수명이 긴 ‘파우치(pouch) 타입’ 등이 고객사들로부터 호평을 받으며 지속해서 관련 제품 주문량이 늘고 있습니다.

자동차 부품에서도 배터리는 중요합니다.

  • 배터리 산업에서 상당한 우위를 확보한 LG화학

LG화학은 대규모 투자와 확보된 기술력으로 고에너지 밀도 구현을 통한 긴 주행거리 확보, 급속충전 및 오랜 수명 확보를 통한 사용자 편의 증대, 높은 디자인 자유도 실현을 통한 공간 최적화 등 글로벌 자동차 기업들이 요구하는 배터리 기술을 안정적으로 제공하고 있습니다.

그 결과에는 2019년 1분기 말 기준 전기차 배터리 수주잔고만 110조원에 달하며 LG화학은 이미 글로벌 자동차 브랜드 가치 상위 20개 중 65%인 13개 브랜드에 배터리를 공급하며 글로벌 전기차 배터리 시장을 주도하고 있습니다.

신학철 LG화학 부회장은 지난 7월 진행된 기자간담회에서 전기차 배터리 사업에서 선제적인 연구개발로 3세대 전기차 배터리 시장에서 압도적인 기술 우위를 유지하고 생산기술, 품질, 공급망관리 등 운영 역량을 상당하게 강화하겠다라고 밝혔습니다.

LG화학의 전기차 배터리 매출은 올해 5조원에 이어 2020년 10조원으로 빠르게 성장할 것으로 전망되며 특히 주행거리 500km 이상, 급속 충전시간 30분 이하의 3세대 전기차가 본격 출시되는 2020년 이후 성장세가 더욱 가속화될 것으로 예상되며 LG화학은 2020년까지 전기차 배터리 생산 능력을 100GWh로 확대할 계획입니다.

LG화학은 차별화되고 혁신적인 솔루션을 통해 순환 경제에 기여하고, 친환경 생태계를 조성해 매출과 이익 성장을 실현하는 지속 가능한 혁신에 더욱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LG화학의 주요 종목리포트입니다.

유안타증권에서는 저번달 17일 LG화학 목표주가를 기존 50만 원에서 57만 원으로 올려 잡고 투자의견은 강력 매수(Strong BUY)를 유지했습니다. (현재 글 작성 시점에서 코로나 19 국면임을 미리 감안하시기 바랍니다.)

LG화학 주가는 직전 거래일인 2월 14일 41만3500원에 거래를 마쳤을 때 LG화학의 전기차배터리 성장세를 고려해 배터리사업의 가치를 기존 24조 원에서 29조 원으로 상향 재평가했습니다.

또한 2020년 LG화학이 글로벌 전기차배터리 수요량인 210GW 가운데 63GW를 공급해 전기차배터리시장 점유율이 2019년 14%에서 2020년 30% 수준까지 높아질 것으로 내다봤고 올해 LG화학의 전기차배터리사업이 흑자로 전환할 것으로도 내다봤습니다.

이어서 영업이익률은 설비 가동률에 영향을 받는데 55% 수준이 손익분기점 수준이라며 올해 LG화학의 설비 가동률은 60~70% 수준으로 개선돼 영업이익률도 한 자릿수 중반대를 보일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LG화학이 전기차배터리시장 점유율 1위 회사인 중국 CATL과 같은 글로벌 점유율 40%와 평균이익률 12%를 달성한다면 배터리사업의 가치가 64조 원까지 높아질 수 있다고 봤습니다.

LG화학은 2020년 연결 매출 33조4029억 원, 영업이익 1조7008억 원을 낼 것으로 전망됐으며 지난해 잠정실적보다 매출은 16.7% 늘고 영업이익은 89.9% 급증하는 것입니다.

아래는 LG화학의 월봉, 주봉, 일봉, 60분봉 주가 그래프이며 자료 분석에서 유용하게 쓰일 수 있게 하기 위해서 등락에 따라 값의 변동 상황을 담은 2020년 1월부터의 60분봉 심층자료도 담았습니다.

2001년부터 지금까지 LG화학 월봉 차트입니다. 초록색선은 5일선, 빨간색선은 20일선, 보라색선은 60일선, 주황색선은 120일선입니다.

2011년부터 지금까지 LG화학 주봉 차트입니다.

2015년부터 지금까지 LG화학 일봉 차트입니다.

2020년 1월부터 지금까지 LG화학 60분봉 차트입니다. 아래는 심층자료로 양옆으로 넘기실 수 있습니다.

01234567891011121314

01234567891011121314

01234567891011121314

01234567891011121314

LG화학의 주가는 완만히 등락을 하는 모양새이지만 배터리 사업 성공에 따라서 주가는 꾸준히 상승세입니다. 윗글에서는 주가 분석에 도움이 되는 자료들을 정리해서 업로드하였습니다. 여러 자료들을 잘 취합해서 정리하신 후 성공적인 투자를 기원합니다. (현재 글 작성 시점에서 코로나 19 국면임을 미리 감안하시기 바랍니다.)

이 글의 단락에서는 LG화학 주가의 키포인트를 짚어보도록 하겠습니다.

  • LG화학의 키포인트는 배터리, 전기차, 친환경

LG화학의 사업 흐름을 알기 위해서는 반드시 전기차의 동력원인 리튬이온 배터리에 대해서 집중적으로 이해해야 합니다. 그런데 전기차 관련 뉴스나 보고서를 열람하다 보면은 배터리를 뜻하는 다양한 용어가 있으므로 혼동하기 쉬운데 '배터리 셀', '배터리 모듈', '배터리 팩' 등등 평소엔 '배터리'라고 통칭하기도 하지만 사실은 조금씩 다른 의미를 가지기 때문입니다.

전기차 배터리는 '셀 → 모듈 → 팩'으로 구성되며 전기차 가동을 위해서는 스마트폰의 수천 배에 달하는 엄청난 양의 전력이 필요하므로 배터리 셀이 수십 개에서 많게는 수천 개까지 필요합니다. 전기차 종류에 따라 구성이 조금씩은 차이가 있을 수 있겠지만, 일반적으로는 전기차 배터리는 셀(Cell), 모듈(Module), 팩(Pack) 3가지로 구성됩니다.

수 많은 배터리 셀을 안전하게 그리고 효율적으로 관리하기 위해 모듈과 팩이라는 형태를 거쳐 전기차에 탑재하는 것이고 셀, 모듈, 팩은 쉽게 배터리를 모으는 단위입니다. 배터리 셀을 여러 개 묶어서 모듈을 만들고, 모듈을 여러 개 묶어서 팩을 만드는 것이죠. 전기차에서는 최종적으로는 배터리가 하나의 팩 형태로 들어가죠. 이런 점들을 잘 알아두어야 합니다.

LG화학 주가 전망 및 분석글을 갈무리하면서 여러분의 성투를 기원합니다.

  • 글을 마치면서

현재 지구온난화와 더불어 전기차가 각광을 받고 있습니다. 온실가스 이슈를 감안하면 전기차의 미래는 밝을 것이며 LG화학 또한 미래가 밝을 것입니다. 또한 전기차 이외에도 배터리 산업은 계속해서 성장 중이므로 이런 점을 잘 보아야 할 것입니다.

'비즈니스' 카테고리의 다른 글

현대차 주가 전망  (0) 2020.03.16
대한항공 주가 전망  (0) 2020.03.15
LG화학 주가 전망  (0) 2020.03.14
카카오 주가 전망  (0) 2020.03.11
셀트리온 주가 전망  (0) 2020.03.10
하나투어 주가 전망  (0) 2020.03.08